도서명 : [스포츠.건강] 임플란트 위험하다
지은이 : 최병호
페이지 : 240쪽
크 기 : 판형168*220
발행일 : 2015년 10월 10일
ISBN : 979-11-5571-340-2 13510
가 격 : 15,000원
서 점 : [인터넷 서점 바로가기]
목 차 :

프롤로그 임플란트, 피할 수 없다면 건강하게 하자

1장 임플란트 수술의 위험
2장 즉시 심는 임플란트의 위험
3장 잇몸, 뼈 이식 수술의 위험
4장 상악동 뼈 이식 수술의 위험
5장 임플란트 관리습관의 위험
6장 임플란트 광고의 위험
7장 환자와의 갈등, 그 위험
8장 물의 위험
9장 임플란트 하지 않고 사는 법

에필로그 세상 모든 사람들이 건강한 임플란트를 가지길 바라며

내 용
:

1. 책 소개

“지금의 임플란트 수술은 너무 위험하다!” 세계 최초 플랩리스 임플란트 수술을 대중화시킨 최병호 교수, 위험한 기존 임플란트 수술에 경종을 울리다!

임플란트 수술, 정말 이대로 좋은 걸까? 안심하고 아무 걱정도 없이 내 입 속 건강을 치과의사에게 맡겨도 되는 걸까? 정말 추호의 의심 없이 신뢰할 수 있을까? 한마디로 결론을 내리면, 그건 너무도 위험한 생각이다. 섣불리 치과의사를 믿어서는 안 된다. 현행 수술법으로는 임플란트의 위험성에서 결코 벗어날 수 없기 때문이다. 도대체 어느 정도나 위험한 걸까? 얼마나 심각한 상황이기에 ‘치과의사의 반란’이라는 타이틀을 내건 책이 출간된 걸까? 그것도 현재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저명한 치과의사에 의해서 말이다. 이 책의 저자 최병호 교수는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구강악안면외과 전문의 과정을 수료한 후 독일 프라이부르크 대학교(Freiburg University)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뒤, 독일 구강외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했다. 이후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구강악안면외과 교수,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구강악안면외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또한 최병호 교수는 2009년 미국에서 출판되는 잡지 「트리플 오(Triple O)」에서 최고 논문상을 수상했으며, 한국 치의학 분야에서는 한국의 노벨상으로 인정받고 있는 대한치과의사협회에서 수여하는 ‘연송치의학 대상’을 수상한 이 시대의 멘토이자 명의다. 그런 그가 경고하는 현재 임플란트 수술의 위험도는 얼마나 심각한 걸까? 얼마나 치명적이기에 자신의 생계를 위협할 수도 있는 책을 출간한 걸까?

수술로 인한 신경손상, 잇몸염, 턱관절 이상 등 매년 임플란트 관련 소송 급증!

치과의사 배상책임 보험사인 현대해상 자료에 의하면 2015년 1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접수된 총 495건의 분쟁 중 임플란트 수술로 인한 신경손상이 96건(19.4%)으로 가장 많았다. 이 숫자는 한 보험회사에서 확인된 사고에 한한 수치에 불과하다. 타 보험회사의 사고 건수와 자료로 확인되지 않은 분쟁까지 고려한다면 대한민국에서 임플란트 수술 관련 신경손상으로 인한 의료분쟁이 매년 약 500건 이상 일어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임플란트 수술 환자 5명 중 1명꼴로 임플란트 주위에 잇몸병(임플란트 주위염)이 발생하여 재수술을 한다는 조사결과도 발표되었다. 임플란트 주위 잇몸에 염증이 생겨 임플란트를 다시 뺄 수도 그렇다고 새로운 걸 박아 넣을 수도 없어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이야기다. 이러한 현상은 비단 대한민국에 국한된 것이 아니다. 미국 뉴욕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대학교 바틀링 교수는 자신의 병원에서 아래턱뼈에 임플란트를 심은 환자 94명을 대상으로 평가한 논문에 “10명 중 약 1명꼴로 신경손상이 있었다”라고 발표했다. 또한 임플란트 분야에 있어서 세계적인 석학인 미국 템플 대학교 미쉬 교수는 2010년 발표한 그의 논문에서 임플란트 시술로 인한 신경손상 발생에 대한 높은 위험성을 지적했다. 2008년 열린 제6차 유럽치주학회에서는 스웨덴의 린데 교수가 임플란트 수술 환자 중 28~56퍼센트에서 임플란트 주위에 잇몸병이 발생한다고 발표했다. 2012년 스위스 제네바 대학교 몸벨리 교수 역시 “임플란트 수술 환자 5명 중 1명꼴로 임플란트 주위에 잇몸병이 발생한다”고 연구 논문을 통해 발표했다.

바야흐로 100세 시대, 플랩리스 임플란트 이젠 필요가 아니라 필수다!

임플란트를 심고 나서 고생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유가 뭘까? 가장 큰 이유는 오랜 세월 동안 쌓아 온 치과의사들의 잘못된 믿음 탓이다. 잘못된 믿음은 진보를 가로막는 가장 큰 장애물이다. 어떤 것에 대한 믿음이 아주 강하면 그것이 잘못되었다는 증거나 물증이 아무리 많아도 그 믿음을 단념시키기가 무척이나 힘들다. 대부분의 치과의사들은 임플란트에 대한 고정관념을 갖고 있다. 전통적인 방법으로 잇몸을 절개하고 잇몸 뼈를 노출시키고 뼈를 눈으로 보면서 손의 감각만으로 임플란트를 심어야 한다는 믿음이 그것이다. 이러한 믿음이 더 큰 문제를 만들고 있음을 인식하지 못한 채 말이다. 물론 예전에는 그것이 유일한 방법이었다. 하지만 이제는 다르다. 감각보다 더 정확한 기구가 있다. 뼈를 노출시키지 않아도 볼 수 있는 장비가 있다. 상처를 내지 않고 신경을 보호하면서 정확하게 심을 수 있는 기술이 있다. 독일에서 유학생활을 하면서 세계 최고의 임플란트 수술법을 배운 최병호 교수는 잇몸을 절개하지 않고도 정확하게 임플란트를 심을 수 있는 방법을 세계 최초로 의술에 접목시킨 장본인이다. 그는 10년 이상 플랩리스 임플란트에 대한 임상관찰과 동물실험을 통해 잇몸을 절개하지 않는 임플란트 방법이 얼마나 좋은 결과를 가져다주는지를 밝혀냈다. 이 책은 독창적이면서도 안정성이 입증된 플랩리스 임플란트 수술에 대해 제대로 된 정보를 전달하고 있다. 치과의사들만이 독점하는 지식이 아니라 일반인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함으로써 더 좋은 치과 치료를 받을 수 있는 길을 열어준다. 또한 잘 알려지지 않고 숨겨져 있는 임플란트의 위험을 가감 없이 드러내 많은 사람들이 올바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한다. 오복(五福) 중 하나라는 치아 건강! 가장 좋은 방법은 평소 치아를 건강하게 관리하고 유지하는 것이다. 하지만 그럴 수 없다면, 임플란트를 피할 수 없다면,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으며, 건강한 방법으로 임플란트를 심어야 한다. 이 책은 당신의 입 속 건강을 지켜주는 귀중한 가이드라인이 되어 줄 것이다.

2. 저자 소개

최병호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구강악안면외과 전문의 과정을 수료한 후 독일 프라이부르크 대학교(Freiburg University)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고, 독일 구강외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했다. 이후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구강악안면외과 교수,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구강악안면외과 교수로 재직하며 후진 양성에 힘을 쏟고 있으며, 플랩리스 임플란트 수술을 발전시키고자 <플랩리스 임플란트학회>를 설립하여 회장을 맡고 있다. 2008년 『플랩리스 임플란트학(Flapless Implantology)』이라는 제목의 책을 세상에 공표하고 플랩리스 임플란트 분야를 개척했다. 2010년에는 이 책을 독일 퀸테센스(Quentessence) 출판사를 통해서 영문으로 출간했다. 불어권에 있는 치과의사들도 플랩리스 임플란트에 관심이 많아 2012년에는 불어판으로 출간하여, 국내뿐 아니라 국외에서도 플랩리스 임플란트 수술의 발전을 선도해 왔다. 2015년에는 플랩리스 임플란트를 더 정확하게 수술할 수 있는 디지털 시스템을 총정리해서 『디지털 플랩리스 임플란트학(Digital Flapless Implantology)』이라는 책을 출간했다. SCI급 유명학술지에 제1저자로 영어 논문 발표만 80회 이상이며, 2009년 미국에서 출판되는 잡지 「트리플 오(Triple O)」에서 최고 논문상을 수상했으며, 한국 치의학 분야에서는 한국의 노벨상으로 인정받고 있는 대한치과의사협회에서 수여하는 연송치의학 대상을 수상했다.
  표지 내용
 
[경제경영] 진정으로 원한다면 전부를 걸어라
청년 사업가 김상훈, 누구도 가지 않는 길을 가다! 1980년대 초만 해도 드럼통, 마대자루, 비료포대는 무분별하게 사용되었다. 운송업이 제대로 발달…
지은이 : 김상훈, 가격 : 15,000원
 
[스포츠.건강] 유럽축구 가이드북『The Champion』2015-2…
1. 책 소개 더 이상 완벽한 유럽축구 가이드북은 없다! 2015-2016 시즌 유럽축구 필독서 『The Champion 국내 유일의 유럽축구 가이드북 『The Champion…
지은이 : 송영주・김현민・박문수・유형섭・윤효상, 가격 : 2,5000원

 
[비소설] 그리움의 무게만큼 가벼워…
“사랑 속에 있었지만 사랑을 알지 못했고 인연이 사랑임을 알지 못했다. 알고 보니 모든 것이 일상이었고, 무욕도 일상이었다.”김무균 시인의 맑은 감성이 일…
[비소설] 역사의 역습
카오스 이론으로 살펴본 세계문명사!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자연과학과 인문학의 융합을 통한 구조주의적 사고관은 세계사를 이해하는 데 필연적이다. 『역…

 

 
[비소설] 풍수화 - 원형사관으로 본…
“해방 70년을 맞아 한․중․일 신삼국(新三國)의 민족적 원형을 분석, 우리의 나아갈 길을 제시한 문명사적 거대담론“ 세계사를 종․횡으…
[비소설] 청춘리포트
21세기 대한민국의 청춘이 마주한 현실세계의 적나라한 잿빛 민낯! 2016년, 대한민국 청춘들의 하루는 괴로움으로 시작해 괴로움으로 끝난다. 슬…